북한의 화폐는 다양하다고? – 북한의 외화통용현상 ­

​​우리 생활에서 절대 떼어놓을 수 없고, 사회를 유지하는데 필수적인 요소는 무엇일까요? 바로 “돈”입니다. 모든 나라는 자국 또는 소속 경제공동체의 고유한 화폐를 기반으로 경제를 운영합니다. 북한 역시 북한의 고유한 화폐인 “조선민주주의인민공화국 원”을 발행해 사용합니다. 그러나 실제로 북한 사회에서는 비단 원화뿐만이 아닌 여러 외국의 화폐도 함께 통용되는 기이한 현상이 일어나고 있다고 합니다. 그렇다면 이번 기사에서는 이렇듯 다양한 화폐가 유통되고 있는 북한 사회의 현상에 대해 살펴보겠습니다.​​​

>

​​​​

.
뮤지컬 킹키부츠두 남자의 환상적인 팀워크브로드웨이는 물론 전 세계에서 인기를 모은 뮤지컬 킹키부츠가 2014, 2016, 20에 이어 4 번째 무대를 연다. 클래식 동호인들과 종종 오페라 맞추기 퀴즈 놀이를 합니다. 2010년 1월26일은 한국 뮤지컬계의 분기점으로 통하는 날 중 하나다. 흔히 개똥은 보잘것없거나 엉터리인 것에 비유된다. 감염병 확산 여파로 문화예술 공연 무대가 위축된 가운데 텐콕 콘서트가가 새로운 대안으로 주목받고 있다.

북한의 화폐 유통 현상을 이해하기 위해선 먼저 외화통용현상에 대해 살펴봐야 하는데요, 외화통용현상이란 외화가 자국의 화폐를 대체하는 현상을 의미합니다. 북한의 경우 경제위기가 나타난 1990년대 이후부터 외화통용현상이 나타나고 있어 북한의 고유한 화폐뿐만 아니라 다양한 나라의 화폐가 북한 시장에서 사용되고 있는 실정입니다.​북한에서 외화는 주로 가치의 저장 수단으로서 기능하지만, 일상적인 거래에서도 외화가 사용된다고 합니다. 북한에서는 주택과 가전제품 같은 고가품 거래에서부터 외화통용이 시작되어 점차 소규모 거래에서도 외화통용현상이 나타나게 되었다고 합니다. 이러한 현상이 심화됨에 따라 개인의 경제력도 달러로 평가되는 경향이 발생하고 있다고 합니다.​북한에서 통용되는 외화의 종류와 그 사용 정도는 지역별로 상이하다고 합니다. 일반적으로 국경지역이 내륙지역보다 달러화 사용이 더 활성화되어 있다고 합니다. 평양은 주로 달러를 사용하며 그 외의 유로, 엔, 위안 등의 다양한 외화도 함께 사용한다고 합니다. 또한 중국과의 접경지역인 평안북도, 자강도, 양강도, 함경북도는 주로 중국의 위안화를 사용한다고 합니다.​​​

>

​​​​​​

북한에서 이렇게 다양한 외화가 사용되는 이유는 다양합니다. 먼저 외화통용현상은 자국의 화폐를 불신하기 때문에 시작됩니다. 북한의 경우 1990년대 경제위기 이후 *인플레이션이 나타났고 이는 북한 경제의 붕괴와 암시장의 발달을 초래했습니다. 따라서 북한 원화의 지속적인 가치 하락이 이어지자 북한 주민들은 비교적 안정적인 외화를 선호하기 시작하며 외화 사용량을 늘렸습니다.​또한 2009년 북한 당국의 화폐개혁 이후 경제가 불안정해지면서 북한 원화에 대한 신뢰도는 또다시 하락하게 되었습니다. 이에 따라 북한의 경제 주체들이 화폐 자산을 북한 원이 아닌 달러를 비롯한 외화로 보유하는 경향이 커졌다고 볼 수 있습니다.​*인플레이션(inflation)이란?통화량의 증가로 화폐가치가 하락하고, 모든 상품의 물가가 전반적으로 꾸준히 오르는 경제 상황.​​​​​​​​​

이렇게 북한 주민들이 자국의 화폐보다 외화를 경제활동을 위한 수단으로 선호함으로써 북한 경제에는 많은 변화가 나타났습니다. 그중 두드러지는 변화는 외화통용현상으로 인해 역설적으로 북한의 물가와 환율이 안정적으로 유지되었다는 점입니다. 북한의 경제 주체들은 외화를 기반으로 경제행위를 함으로써 위험 요소를 줄일 수 있다고 판단하여 경제활동에 적극적으로 참여하게 되었습니다.​즉, 외화로 거래를 함으로써 재화와 용역에 대한 수요를 충족하였고 이를 통해 경제 주체의 심리 불안이 상대적으로 많이 해소된 것이죠. 이렇듯 외화 기반의 거래를 함으로써 경제 주체는 북한 경제를 신뢰하게 되었고, 이는 북한 경제의 불확실성 및 변동성을 줄이는데 기여하여 북한 경제에 안정성을 가져왔다고 볼 수 있습니다.​하지만 물가 안정에 기여한 외화통용현상은 장기적으로 지속될 경우 정부의 국가경제를 통제하는 역량을 감소시키고 물가와 환율 상승을 초래해 계층 간 소득 격차를 확대시킬 수 있습니다. 외화를 사용할수록 북한 화폐에 대한 신뢰도는 하락하고 외화 선호도는 높아지기 때문에 환율 상승 속도가 빨라지게 됩니다. 환율이 계속해서 상승한다면 경제가 불안정해질 가능성 또한 높아지기 때문에 위험할 수 있습니다.​​​​​​

앞서 보았듯이 외화통용현상은 긍정적 영향과 부정적 영향을 모두 야기할 수 있는 양날의 검과 같습니다. 따라서 북한 당국도 이에 대해 적절한 대응을 하고자 노력하고 있습니다. 먼저 북한 당국은 이전과 같은 무리한 화폐 발행을 자제하고 있습니다.​또한 북한 당국은 주민들의 내화 사용을 유도하기 위한 여러 방안을 내놓고 있습니다. 북한 당국은 주민들이 상업 현장과 장마당에서 외화 사용을 자제하도록 유도하고, 내화로 지불할 수 있는 신용카드를 발행해 상점, 백화점과 같은 곳에서 전자결제를 가능하게 하는 등 내화 사용을 장려하고자 노력하고 있습니다.​​

>

국가의 경제는 국민의 삶과 아주 밀접한 관계를 맺고 있기 때문에 무엇보다 중요하게 고려되어야 하는 분야입니다. 경제 현상은 수많은 원인과 결과로 맞물려 있기 때문에 하나의 요소를 개선한다고 국가 전체의 경제를 단번에 바로잡을 수는 없지만, 정부와 국민의 지속적인 노력을 통해 안정된 경제를 만들어나갈 수 있습니다. 따라서 북한 당국 역시 북한의 경제 안정과 북한 주민의 안정된 삶을 위해 북한 화폐의 신뢰도를 높일 방안을 계속해서 고려해야 할 것입니다.​화폐 가치를 안정시키는 가장 큰 요소는 해당 국가의 경제적 내구성을 강화하는 것입니다. 즉 생산-유통-소비의 유기적인 경제 순환구조를 구축하는 것입니다. 그중에서도 생산이 가장 중요한데, 북한 경제의 취약한 생산능력은 결국 유통과 소비에서 교란을 일으키고, 외화 의존현상을 심화시켰습니다. 물론 1990년대 중반 ‘고난의 행군’이후 현재까지 북한 경제는 정상화의 길을 끊임없이 모색하고 있지만, 여전히 갈 길이 멀어 보입니다. 북한 경제의 내구력 향상을 위한 방법은 무엇일까요? 경제 제재가 길어질수록 북한 당국의 고민 역시 깊어질 수밖에 없을 것입니다.​​​​​​​​​​​[참고자료]1.손혜민, “북, 주민과 공장기업소에 외화 사용 금지 조치”, 자유아시아방송, 2020.05.11.https://bit.ly/3jtJKVV 검색일: 2020.07.22.2. 전경웅, “북한 돈, 화폐기능 상실 ··· 장마당서도 위안화 거래”, 뉴데일리, 2018.08.08. https://bit.ly/32Ke8FQ 검색일: 2020.07.22.3. 전경웅, “평양은 달러.유로.엔.위안, 지방은 달러.위안 사용”, 뉴데일리, 2018.07.16. https://bit.ly/3eXO0tz 검색일: 2020.07.22.4. 이석기, 양문수, “북한 외화통용 실태와 시사점”, ⌜KIET 산업연구원⌟, 2013.02.12.5. KDI 북한 경제 리뷰, ⌜KDI 한국개발연구원⌟, No.11, 2019.11, p.186. 이석기.김석진.양문수, “북한 외화 통용 실태 분석”, ⌜KIET 산업연구원⌟, 2012.127. 김지은, “북, 자국화폐 불신으로 외화 사용량 증가”, 자유아시아방송, 2018.07.15. https://bit.ly/3jsJAy7 검색일: 2020.07.22.​​[사진출처]Paul, 검색일: 2020.07.22. https://bit.ly/3eQK91l2. 북한지역정보넷, 검색일: 2020.07.22. https://bit.ly/2CrD9uF3. Joseph Ferris lll, 검색일: 2020.07.22. https://bit.ly/3jwhnGw​

>

>

​​​​

>

.
굽네치킨이 젊은 소비자를 겨냥해 주요 메뉴를 활용한 스낵컬처 콘텐츠를 선보였다. 오비맥주는 글로벌 건전음주의 날(Global Beer Responsible Day)을 맞아 올바른 음주문화 확산을 위한 캠페인 활동을 실시했다고 29일 밝혔다. 부영그룹은 무주덕유산리조트가 올해 동계 시즌(20202021)을 맞아 다음 달 26일까지 스키 시즌권 1차 특가 판매에 들어갔다고 28일 밝혔다. 단백질 보충제 브랜드 엑스텐드 제조사인 미국 뉴트라볼트(Nutrabolt)는 28일 식품의약품안전처(식약처)가 진행한 제품 검사에서 안전성을 확인받았다고 밝혔다.